Skip to main content

Posts

Showing posts from August, 2017

2017 성경통독 208일차

2017 성경통독 208일차 (9월 1일, 금) <통독범위 예레미야 49-52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할렐루야!
오늘은 예레미야서 통독 마지막 날입니다. 하나님이 이스라엘에게 원하셨던 것은 하나님만 찾고 의지하라는 것이었는데, 이스라엘은 마지막 순간까지 이방을 의지하고 우상을 의지합니다. 우리가 이스라엘의 모습을 거울삼아 더욱 하나님을 깊이 사랑하고 의지하는 모습으로 하루를 살아가야 할 것입니다. <예레미야 49장: 이방을 의지하지 말라> 예레미야의 예언대로 나라가 망하자 이스라엘 백성들은 정신없이 주변의 강대국을 찾아 헤맵니다. 그러나 암몬, 다메섹, 게달, 하솔, 엘람 그 어떤 나라도 이스라엘을 도울 수 없었습니다. 왜냐하면 이들도 모두 하나님 앞에 심판의 대상들이기 때문입니다. <예레미야 50장: 바벨론을 의지하지 말라> 이스라엘은 결국 자신들을 멸망시킨 바벨론까지 의지합니다. 그러나 이것도 하나님이 원하시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하나님이 원하시는 것은 오직 하나님만 의지하면서 잠시 바벨론 포로기를 이겨내라는 것이지 바벨론을 의지하라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예레미야 51장: 바벨론은 하나의 도구> 바벨론은 이스라엘을 영적으로 바로세우기 위한 하나님의 하나의 도구에 불과합니다

미얀마 양곤 단기선교 여행 2017

2017 성경통독 207일차

2017 성경통독 207일차 (8월 31일, 목) <통독범위 예레미야 45-48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할렐루야!
어려운 예레미야서를 잘 통독하고 계신가요? 벌써 예레미야서도 거의 마지막 부분에 다다르고 있습니다. 예레미야의 예언대로 예루살렘은 바벨론에 함락 당했습니다. 그러나 이스라엘 백성은 아직도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고 동서남북의 강대국으로 피하여 그곳의 우상을 섬겼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이 피한 모든 나라들을 심판할 것을 예언하십니다. 우리는 어떠한 나라도 아닌 하나님을 의지해야 합니다. <예레미야 45장: 바룩을 보호하시는 하나님> 하나님께서 예레미야에게 주신 귀한 음성을 기록하여 백성들에게 전한 바룩은 그 순종으로 인하여 하나님의 보호의 약속을 받습니다. 우리에게 가장 소중한 것은 모든 것을 세우고 허시는 주권자 되신 하나님의 보호하심입니다. <예레미야 46장: 애굽을 의지하지 말라> 이스라엘이 역사상 가장 오랜 시간 동안 많이 의지했던 강대국은 애굽입니다. 예루살렘이 멸망당하자 이스라엘 백성들은 전과 같이 애굽으로 피하려고 하였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일찍이 애굽을 떠나라 말씀하셨고, 애굽을 의지하지 말라고 하였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이 의지하는 애굽도 결국 느부갓네살을 통하여 칠 것을 예언하십니다. <예레미야 47장: 블레셋을 의지하지 말라> 블레셋은 가장 가까이에 있는 대적입니다.

2017 성경통독 206일차

2017 성경통독 206일차 (8월 30일, 수) <통독범위 예레미야 41-44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예레미야 41장: 여전히 강대국을 의지하는 이스라엘> 예레미야의 예언대로 예루살렘성이 함락 된 뒤 민족은 사분오열 됩니다. 총독으로 세워진 그다랴를 죽이고 각기 나뉘어진 민족은 하나님 대신 애굽, 암몬 등 주변 강대국들을 의지하기 위해 정신없이 움직입니다. <예레미야 42장: 애굽으로 가지 말라> 예레미야가 민족을 위해 간구할 때, 하나님께서는 동일한 응답을 주십니다. “너희는 지금도 야훼를 의지하지 않고 강대국 애굽을 따라가려 하는구나,, 그러나 나 야훼를 의지한다면 바벨론의 땅으로 들어가라, 그리하면 내가 반드시 너희를 회복 시키리라” <예레미야 43장: 또 불순종하는 이스라엘> 예레미야가 백성에게 하나님의 응답을 전달하지만 백성은 이 말씀 또한 거부합니다. 그리고 당당히 애굽으로 들어갑니다. 패역한 백성은 예루살렘이 멸망되고 눈앞에 캄캄해도 하나님을 멀리하는 것 같습니다. <예레미야 44장: 애굽땅에 있는 이스라엘을 심판하리라> 이와 같이 하나님을 말씀을 순종하지 않고 애굽을 의지하여 간 백성들을 향한 하나님의 진노의 약속들이 쏟아집니다

2017 성경통독 205일차

2017 성경통독 205일차 (8월 29일, 화) <통독범위 예레미야 37-40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하나님의 말씀대로 예루살렘은 멸망당하였습니다. 하나님을 경외하지 않았던 이스라엘 백성은 말할 수 없는 고난을 당하게 됩니다.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던 이스라엘은 고난 앞에 더욱 다투고 나뉘게 됩니다. <예레미야 37장: 시드기야를 향한 멸망의 선포> 유다의 멸망을 작정하신 하나님의 뜻대로 마지막 왕 시드기야가 집권을 합니다. 시드기야는 예레미야에게 기도를 요청하지만 하나님께서는 다시 한번 유다의 멸망을 말씀하셨습니다. <예레미야 38장: 구덩이의 예레미야에게 묻는 시드기야> 바벨론에 항복하라는 예레미야의 권고에 시드기야는 체면이 상하여 예레미야의 입을 막습니다. 그러나 예레미야의 입을 막는다고 하나님의 뜻이 변하는 것은 아닙니다. 우리의 최선은 회개와 순종입니다. <예레미야 39장: 예루살렘의 함락> 예레미야의 말대로 정확하게 예루살렘의 함락되었습니다. 그리고 순종하지 않은 시드기야는 그 자녀들이 살해되고 자신의 두 눈이 뽑혀 바벨론으로 잡혀가게 됩니다. <예레미야 40장: 총독 그다랴>

2017 성경통독 204일차

2017 성경통독 204일차 (8월 28일, 월) <통독범위 예레미야 33-36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남유다의 영적 회복을 위한 하나님의 예언은 예레미야를 통해 계속되고 있습니다. 아무도 알 수 없는 크고 놀라운 일을 하나님께서는 준비하고 계십니다. 회개하지 않고 지혜롭지 못한 여호야김과 시드기야는 비참한 최후를 맞게 될 것입니다. 반대로 순종하는 레갑 사람들의 모습은 우리가 본 받아야 할 것입니다. <예레미야 33장: 상상할 수 없는 크고 은밀한 일> 예레미야가 예언하고 있는 일은 남유다의 백성들이 상상하지 못할 크고 은밀한 일입니다. 하나님은 남유다의 멸망과 회복의 모든 과정을 준비해 두시고 저들을 교훈하려 하십니다. <예레미야 34장: 시드기야의 죽음에 대한 예언> 유다의 마지막 왕인 시드기야는 뜻이 변하여 하나님과의 언약을 어기고 방종하였습니다. 그 결과로 하나님께서는 유다의 처참한 멸망을 말씀하셨습니다. 그리고 시드기야가 어떠한 죽음을 맞을지 정확하게 예언해 주셨습니다. <예레미야 35장: 레갑 사람들의 순종> 하나님께서는 예레미야에게 레갑 사람들을 보여주십니다. 저들은 선조 요나답의 명령을 지키려고 눈 앞에 유익을 멀리하였습니다. 저들은 선조의 명령도 이와 같이 지키는데, 이스라엘 백성들은 하나님의 말씀도 업신여기고 있습니다. <

2017 성경통독 203일차

2017 성경통독 203일차 (8월 26일, 토) <통독범위 예레미야 29-32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예레미야서를 읽을 때 주의해야 할 한가지는 시간순서대로 기록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대신 각 장의 초반에 기록시기를 알 수 있는 단서들이 들어있습니다. <예레미야 29장: 포로된 백성에게 보낸 편지> 예레미야는 바벨론의 포로로 끌려간 유다 백성에게 하나님의 회복의 약속이 남아있음을 선포합니다. 그러나 포로된 백성들은 스마야를 중심으로 오히려 예레미야에게 반발하여 그를 옥에 가두라고 답장을 보내고 스마야는 하나님의 약속의 성취를 보지 못할 저주를 받게 됩니다. <예레미야 30장: 공의의 하나님, 신실하신 하나님> 하나님께서 약속대로 이스라엘 백성을 회복하실 모습이 30장에 잘 기록되어 있습니다. 하나님은 악을 반드시 징벌하시는 공의의 하나님이시오, 약속을 지키시는 신실하신 분이십니다. <예레미야 31장: 새 언약> 하나님의 징계는 무섭지만, 후에 완전한 회복을 이루실 것을 약속하십니다. 심지어 하나님께서는 이 시간을 계기로 율법과 옛 언약을 파하시고 회복과 함께 새 언약을 이스라엘 백성과 맺으십니다(31:31-34). <예레미야 32장:

2017 성경통독 202일차

2017 성경통독 202일차 (8월 25일, 금) <통독범위 예레미야 25-28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예레미야는 하나님께 받은 예언을 가지고 성전 뜰로 나아가 선포합니다. 그러나 예상했던 대로 사람들의 반응은 차갑기만 하였습니다. <예레미야 25장: 하나님의 정확한 예언> 예레미야서가 중요한 가장 큰 이유는 하나님의 예언이 정확하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는 25장을 통해 북쪽의 바벨론 느부갓네살(25:9)을 통해 심판하실 것이며 정확히 70년 만에 포로에서 회복될 것(25:11)을 예언하셨습니다. 하나님의 예언은 이와 같이 분명하였고, 또 정확하게 성취가 되었습니다. <예레미야 26장: 성전 뜰에서 말씀을 선포한 예레미야> 예레미야는 드디어 하나님께 받은 말씀을 가지고 성전 뜰로 나아가 선포하였습니다(26:2). 그러나 유다 사람들은 회개하기는커녕 오히려 그를 죽이려 하였습니다. 하나님께서 예레미야의 생명은 건져주셨지만 그는 많은 고난을 당하게 됩니다. <예레미야 27장: 반역자로 몰린 예레미야> 하나님의 계획은 바벨론을 통하여 패역한 이스라엘을 멸망시키는 것이요, 그 중 사랑하는 자들을 잠시 바벨론의 포로로 두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이와 같이 바벨론에 항복하여 그들의 포로가 되라는 예레미야의 말을 잘 받아들일 수 있는 유다의 백성

2017 성경통독 201일차

2017 성경통독 201일차 (8월 24일, 목) <통독범위 예레미야 21-24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예레미야가 하나님께 받은 그 예언들은 참으로 구체적이고 정확하였습니다. 뿐만 아니라 모든 것이 그 말씀대로 이루어 졌습니다. 사람들은 예레미야의 예언이 헛소리에 불과하다고 생각하였지만 이미 바벨론의 군대는 예루살렘을 향해 움직이고 있었습니다. <예레미야 21장: 시드기야의 기도를 거절한 예레미야> 시드기야 때에 예레미야의 예언대로 느부갓네살이 유다를 침입합니다. 그동안 예레미야의 말을 누구도 듣지 않았지만 그 예언이 현실로 나타나기 시작한 것입니다. 시드기야는 바스훌과 스바냐를 예레미야에게 보내어 기도를 부탁하지만, 예레미야는 전심으로 회개하지 않은 저들의 요청을 거절합니다. <예레미야 22장: 유다의 왕들이 받을 심판> 예레미야는 유다 말기의 왕들인 여호아하스, 여호야김, 여호야긴이 어떠한 심판을 받게 될 것일지 기록하고 있습니다. 이 왕들은 야훼를 만홀히 여기며 힘들고 어려운 백성들에게 긍휼을 베풀지 않고 압제와 학대를 가하였으므로 하나님의 큰 심판을 받게 됩니다(22:3-5). <예레미야 23장: 유다의 선지자들을 향한 심판> 하나님 앞에 바로 서 있지 못한 사람들은 왕들뿐만이 아니었습니다. 유다의 선지자들은 하나님의 말씀이 아닌 자신의 생각을 사람들에게 전하였고, 심지어 하나님의 전에서도 큰 죄악들을 범하였습니다. 하나님은 이들을 향하여서도 큰 심판을 예언하셨습니다

2017 성경통독 200일차

2017 성경통독 200일차 (8월 22일, 수) <통독범위 예레미야 17-20장>
“우리는 예수님만 자랑합니다.” 계속해서 하나님께 유다의 멸망의 예언을 받고 있는 예레미야의 마음은 참으로 어려웠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 가운데 예레미야의 마음속에 믿음이 생기기 시작했고, 그는 하나님을 찬양하기 시작합니다. <예레미야 17장: 하나님은 중심을 살피심> 하나님은 우리의 폐부를 살피시며, 마음을 중심을 아십니다(17:10). 겉으로만 하나님을 섬기는 것은 아무런 소용이 없습니다. 이스라엘이 겉으로는 하나님의 백성이었으나 마음의 중심에는 우상이 가득하였습니다. <예레미야 18장: 토기장이의 교훈> 하나님께서는 예레미야를 토기장이에게 보내어 그곳에서 교훈을 주십니다. 토기장이가 마음대로 그릇을 빚거나 파손하듯이 하나님에게는 모든것을 당신의 뜻대로 세우거나 파하실 절대적인 주권이 있습니다. <예레미야 19장: 깨진 옹기의 비유> 하나님께서는 예레미야에게 옹기를 사서 힌놈의 골짜기에서 이것을 깨뜨리라고 하십니다. 그리고 이곳이 ‘죽임의 골짜기’로 불리게 될 것을 예언하게 하십니다(19:6). 이 예언대로 유다가 망한 후 이곳은 끔찍한 죽임의 골짜기로 변해버리고 맙니다.